오시는 길 권익침해 신고제도 상담하기 자원봉사 아카이브 오늘은맑음어때요 하이원리조트 국세청홈택스
한국자원봉사센터협회
  • 협회소식
  • 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보기
상세보기 입니다.
제목   할아버지 할머니께 더 잘할께요”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0-08-11 조회수 6561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영천시, 어린이 자원봉사학교 대구시니어체험관에서 노인생애체험실시



2010년 08월 11일 (수) 09:07:54 박삼진 기자



[(영천)조은뉴스=박삼진 기자] 영천시종합자원봉사센터는 주변으로 관심을 넓혀가는 아동기에 노인의 불편을 직접 겪어보는 특별한 생애체험으로 어르신에 대한 이해와 봉사의 가치를 배우는 어린이 자원봉사학교를 8월 9일 과 8월 10일 이틀 동안 운영했다.



▲ 어르신들의 일상생활의 불편함을 도구를 이용하여 직접 체험에 나선 어린이들이 휠체어를 타고 체험을 하고있다



세계 최저의 출산율과 늘어나는 평균수명으로 급속하게 진행되는 고령사회에서 어르신의 정서적 안정과 자존감을 살리는 나눔의 손길이 절실히 필요한 현실에서 노화로 인한 신체적 불편과 생활적응의 어려움을 체계적으로 이해하는 체험학습은 어르신들만이 필요로 하는 봉사활동을 펼치기위해 많이 요구되고있는 실정이다.



특히 나눔에 처음 눈을 뜨기 시작하는 초등학생들이 노인봉사에 자연스럽게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가족과 함께하는 활동을 추진하는 영천시는 80여명의 가족들과 함께 대구시니어체험관을 방문하여 노인이 되어 떠나는 일상체험여행을 가진것이다.



일상생활속에서 맞닥뜨리는 노인들의 고충과 불편을 오감으로 직접 느껴보는 체험활동은 시야가 일부분 가려지는 백내장안경, 몸을 자유롭게 움직일 수 없도록 하는 척추관절보호대, 손바닥의 감각을 무디게 해주는 노인체험용 장갑, 귀마개, 발목추 등 특수제작 된 장비 등을 착용함으로써 노인으로 살아가는 다양한 어려움에 부딪히는 경험을 했다.



신발신고 벗기, 신문과 책보기, 계단오르기, 버스타기 등 평소라면 아무 불편없이 하던 간단한 일상행동들도 몇 배의 힘과 시간이 들고‘내몸이 천근만근’이라는 노인들의 말씀에 공감하게 되는 다양한 가상체험은 어르신들의 시각에서 사물과 주위를 볼 수 있게 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센터관계자는 “미리 노인이 되어봄으로써 가족의 소중함과 함께 어르신의 입장을 먼저 헤아려 봉사를 실천하게 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출처] 조은뉴스(http://www.egn.kr)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http://www.egn.kr/news/articleView.html?idxno=22980

배너 왼쪽으로 이동 정지 배너 오른쪽으로 이동